온라인투표
%eb%b0%b1%eb%91%901 1534128698 %eb%b0%b1%eb%91%906 1534128699 %eb%b0%b1%eb%91%9010 1534128699 %eb%b0%b1%eb%91%908 1534128699 %eb%b0%b1%eb%91%9015 1534128700 %eb%b0%b1%eb%91%9013 1534128700 %eb%b0%b1%eb%91%905 1534128700 %eb%b0%b1%eb%91%9011 1534128700 %eb%b0%b1%eb%91%907 1534128700
  • 대상지 : 강원 인제군 백두대간트레일 6구간
  • 주소 : 강원도 인제군 기린면 방동리
  • 신청인 : 이재철

간략소개

백두대간트레일 6구간은 은둔의 땅으로 잘 알려져 있는 강원도 인제군과 홍천군의 삼둔4가리 일대에 조성된 숲길로 방동약수에서 광원리까지 21km 가 운영중이다. 방태산 동쪽의 아침가리계곡을 따라 이어지는 숲길은 마치 원시림 안에 들어온듯한 풍경이 이어지며, 특히 방동약수, 명지가리약수 등 계곡주변 여러곳에서 샘솟는 탄산약수를 맛볼수 있는 곳이기도 하다. 이 구간은 자연을 원형 그대로 보전하기 위하여 자연휴식년제 및 산림유전자원 보호구역으로 지정하여 관리하고 있으며 1일 100명에 한해 사전예약 탐방제로 운영중이다.

추천사유

최근 우리사회는 자연환경 관리도 무조건 적인 보존이 목적이 아니라 지속가능한 형태의 이용과 보전이 잘 조화된 관리정책이 요구되고 있다. 이런 측면에서 우리나라 최대 청적지역인 강원도 인제군에 조성된 백두대간트레일 6구간은 이용과 보전이 군형있게 잘 조화된 곳중 하나라 여겨진다. 따라서 이번 아름다운 숲 전국대회에 추천을 통해 국민들이 아름다운 숲길에서 여가와 취미활동을 즐길수 있도록 널리 알리는 한편, 관리당국은 좀더 적극적으로 보전 활동에 힘쓰는 계기를 제공하고자 한다.


이 숲에 투표한 이유 [18]
  • 박재영 2018.09.24

    항상 노력하는 이 숲은 평화와 희망이 넘칩니다 맑은 공기는 물론 아름다움을 간직한채 우리의 곁에 있어서 너무나도 행복합니다

  • 박기열 2018.09.22

    생명나무 숲에서만 느낄수 있는 생명의 고귀함 멋집니다

  • 박미호 2018.09.17

    가보고 싶어졌습니다.

  • 강상희 2018.09.13

    인제군은 정말 아직까지 청정구역입니다 깨끗할때 보존해야하고 지켜야합니다 좋다고 막 쓰다보면 길게지나서 않아서도 후회하는 날이 오고 그 모든 악영향은 결국 우리에게 돌아오게됨을 많이 느낍니다

  • 전현영 2018.09.13

    광교저수지둘레길 숲은 정말 아릅답습니다!!

  • 강민경 2018.09.13

    적절한 관심과 보전으로 사람과 조화를 이루는 숲이 되기를 바랍니다

  • 서은정 2018.09.13

    가족과 꼭 걷고싶은길입니다!

  • 김태희 2018.09.13

    꼭 한번 가보고 싶네요! 이용과 보존의 적정선을 넘지 않고 아름다움을 오래토록 유지하길 바랍니다!

  • 황지혜 2018.09.13

    근처에 사는데 가보고 너무 좋았다

  • 이효숙 2018.09.12

    강원도의 산지 80%를 쓸모없는 땅이라서 개발해야 한다고 하시는 분들이 꼭 찾아가보기를 기대하면서...

  • 조주형 2018.09.07

    도사곡은 꼭한번 가보고 싶었던곳이였습니다 대박~~~~~

  • 박남일 2018.09.07

    생명의 숲 홧팅 도사곡 핫팅

  • 이돈구 2018.09.06

    모진 시련 (산불, 수피를 이요하기 위해 박피 등)에도 살아남아서 숲의 기능을 잘 한다고 생각함

  • 김희원 2018.09.06

    하루 100명에게만 탐방을 허용할 정도로 제대로 관리를 받고 있는 숲이기 때문에 꼭 방문해 보고 싶습니다.

  • 김규환 2018.09.05

    주변의 계곡과 봉우리들이 조화롭게 어우러진 명소입니다

  • 김이슬 2018.09.05

    풍경이 너무 아름답고 감탄스럽습니다.

  • 황수빈 2018.09.05

    직접 가보니 자연그대로의 수목원상태를 보존해논거같아서 가장 자연다운 수목원 같았다

  • 임오현 2018.09.03

    15~20년 전 산악자전거를 한참 탈 때 많이 가던 곳입니다. 밖에서 보는 숲이라기보다 사람이 오래 전에 살던 곳이어선지 사람이 포근하게 안길 수 있는, 사람을 포근하게 안아주는 그런 멋진 숲(길)이라 생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