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숲으로 이어진 우리, 아름다운 숲 전국대회 시상식 주소복사

비가 추적추적 내리던 날, 2018년 제18회 아름다운 숲 전국대회 시상식이 열렸습니다.


↑비가 오는 날, 시상식이 열린 프레지던트 호텔 19층 아이비홀에서. ‘미세먼지, 너란 놈의 답은 숲이다'


2000년 시작된 아름다운 숲 전국대회는 올해로 벌써 18회를 맞이한 대회입니다.

전국방방곡곡에 숨어있는 아름다운 숲을 발굴하여 선정하고 이를 통해 그 가치를 알리고 숲에 대한 애정을 높이기 위한 대회입니다.

2018년 7월 5일 공모를 신청하여  서류심사, 현장심사, 그리고 온라인투표를 통해 올해의 아름다운 숲 7개가 선정되었습니다.


자, 지금부터는 아름다운 숲 전국대회 시상식 현장을 만나볼까요?


↑안녕하세요~ 반갑습니다!  


시상식의 주인공은 누굴까요? 시상식에 참석한 모든 분들이라는 건 모두 알고 계시죠?

아름다운 숲 전국대회 시상식의 주인공은 아름다운 숲으로 선정된 숲의 관리주체와 그 숲을 신청한 분입니다. 모두 한 자리에 모여 숲의 가치를 다시 한 번  확인하고 앞으로 건강한 숲으로 잘 보전할 수 있도록 격려하고 축하하는 자리랍니다.


↑시상식 시작이 가까워지면서 전국 방방곡곡에서 온 손님으로 시상식장이 북적북적!


작년에 이어 올해도 생명의숲 열성 회원이자 아름다운숲 전국대회 선정위원인 김태휘 회원의 사회로 시상식이 시작되었습니다.


↑소문난 명MC 김태휘 회원님!


2000년 시작부터 지금까지 생명의숲, 유한킴벌리, 산림청이 함께 한 아름다운 숲 전국대회, 3개 기관 대표의 인사말로 시작할 수 있었습니다.

3개 기관 모두 우리 아름다운 숲 보전과 황폐화된 북한의 숲에 대한 이야기를 나눈 자리였는데요. 무엇보다 이 글을 읽고 계신 생명의숲 회원 분이라면, 크게 공감하고 계시죠? 아직 생명의숲 회원이 아니라면 지금 당장 회원가입 고고!!


↑아름다운 숲 전국대회 배상원 선정위원장의 18회 아름다운 숲 전국대회 경과 보고


드디어 시상식이 시작되었습니다. 시민 2199명의 투표로 선정된 누리상엔 부산 대신공원이, 그리고 공존상엔 강원 인제군 백두대간 트레일 6구간, 경남 양산시 통도사 무풍한송길, 제주 서귀포시 머체왓숲길, 제주 서귀포시 화순 곶자왈, 전남 진도군 접도 남망산 숲길이 수상의 기쁨을 맛보았습니다.


↑ 누리상, 공존상, 숲지기상 수상자들_ 숲을 아름답게 잘 보전해주세요! 


올해 숲지기 상이 신설되었는데요. 숲지기상은  아름다운 숲으로 선정된 이후에 숲을 건강한 방향으로 잘관리하고 활용하고 있는 관리주체에게 수여하는 상으로, 정말 정말 의미가 넘치는 상이라 할 수 있습니다.

그 상, 어떤 숲이 받았을까요? 바로 함양 상림입니다.

대망의 생명상(대상) 발표를 앞두고, 잠깐만!!!

시상식에서 빠질 수 없는 것 무엇 일까요? 그 것은 바로!  수상소감과  축하공연입니다.


↑ 시상식장에 울려퍼진 맑고 고운 소리의 주인공들! 도토리 중창단


작년에 이어서 올해도 이어진 축하공연, 강릉 생명의숲 회원 자녀들로 구성된 도토리 합창단! 올해는 더 강하다! 남소영 친구의 독창을 시작으로 어마어마한 공연이 이어졌습니다. 그 공간에 있었던 모든 사람이 도토리 중창단의 활기차고 고운 목소리에 감동 받았던 시간이었습니다.


↑ 서귀포시 머체왓길, 화순곶자왈 신청자 김정의님 


그리고 수상소감! 제주도는 올해머체왓숲길과 화순곶자왈이 공존상을 수상했습니다. 이 두 곳을 신청한 김정의 님은 새터민이라고 하는데요.수상소감으로 제주의 푸른 자연을 보며 북한의 민둥산이 푸르러지 길 바란다는 이야기가 기억에 남습니다.


↑ 생명상(대상) 수상자들 _ 축하합니다!


시상식의 하이라이트! 생명상(대상)에는 경남 양산시 통도사 무풍한송길이 수상했는데요. 관리주체의 통도사 기획국장 선본스님과 신청자인 한동현, 정선종, 김영호 학생이 생명상(대상)의 영예를 차지했습니다. 

그리고, 김영호 학생에 수상소감!!  5년 동안 생명의숲을 후원해온 회원이라는 이야기와 함께 본인의 꿈이 이뤄지고 있음을 느낀다는 소감을 전했는데요. 생명의숲과 함께 꿈이 이뤄가는 김영호 학생의 꿈을 응원합니다!!


을 사랑하는 많은 사람들이 한데 모여 숲으로 이어진 모습을 보니, ‘숲과 사람을 잇다. 과거와 미래를 잇다’ 라는 아름다운 숲 전국대회 슬로건에 공감할 수 있었습니다.


↑ 아름다운 숲 함께 지켜요!!

생명의숲은 ‘숲'을 통해 숲과 사람을, 과거와 미래를 잇습니다. 




올해의 아름다운 숲은?! 제18회 아름다운 숲 수상지 보러가기






* 댓글은 <성명,비밀번호, 내용 입력 후 '로봇이 아닙니다' 앞 네모를 클릭> 하셔야 등록이 됩니다.